HOME > PR Center > News
  • 최고관리자
  • 18-10-08 18:26
  • Trackback
  • 87

[팝업★]'시골경찰4' 강경준, '장신영♥' 사랑꾼→신현준 잡는 막내 순경 변신

[헤럴드POP=고명진 기자]강경준이 '장신영 사랑꾼'에서 신현준 잡는 막내 순경으로 변신했다.

강경준은 오늘(8일) 첫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시골경찰4'에 새로운 멤버로 합류하게 됐다. ‘시골경찰4’는 마을의 각종 민원, 신고를 해결하고 불철주야 주민들의 안전을 위해 고군분투하며 진정한 경찰이 되어가는 리얼 경찰 스토리.

강원도 정선을 배경으로 펼쳐질 배우 4인방의 '시골경찰4'에서는 빼놓을 수 없는 멤버 신현준과 오대환, '시골경찰3'에서 똘똘한 막내 순경 역할을 톡톡히 해낸 이청아가 함께 한다.

여기에 새로운 신임 순경으로 합류한 막내 강경준은 앞서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에 아내인 배우 장신영과 출연해 결혼 생활 및 일상을 공개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강경준은 '별별 며느리' '가시꽃' 등 다수의 드라마와 영화를 통해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리며 남녀노소 불문 호감과 친근감을 가진 배우.

8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시골경찰4' 제작발표회에서 강경준은 "저는 새로운 것을 하기 전에 많이 걱정하는 편, 그런데 신영이는 긴장도 많이 풀어주고 저에게 힘이 되주는 말을 많이 해준다. '시골경찰4'을 하겠다고 하고서부터 저에게 계속 응원을 보냈다. 짐도 같이 싸주고 잘 갔다오라고 했다"고 말했다.

강경준은 "신영이의 응원이 '시골경찰4'을 할 수 있는 힘이 됐다"며 "결혼생활 중 처음으로 떨어져 지냈다. 엄청 많이 보고 싶었다. 연락도 해야되고 했는데 이번 시즌이 처음이라 그렇게 하기가 좀 어려웠다. 경찰 업무로서 해야할 부분들이 있고 멤버들도 다 처음이라 화합이 필요했고 정신이 없어서 아내에게 미안한 부분이 있다"고 말했다.

연출을 맡은 황성규 PD는 강경준을 캐스팅한 것에 대해 "제가 '시골경찰'을 연출하면서 중요시 생각하는게 익숙함과 생경함의 조화다. 이청아 씨가 시즌3에 들어올 때도 마찬가지다. 이청아는 굉장히 익숙한 배우지만 어떤 사람인지는 노출된 게 없는 낯선 사람. 강경준도 이미지가 소비가 안됐고 단정하고 바른 이미지라고만 알고 있는데, 데뷔 초창기 때 개구쟁이 같은 모습이 이번 시즌에서 잘 드러났다. 그런걸 유도했는데 잘 표현됐다"고 말했다.

강경준의 '시골경찰4' 합류에 기존 멤버들도 환영하는 분위기. 신현준은 "한 번도 작품을 하면서 마주친 적이 없다. 뉴스를 보고, '연예가중계'를 하면서 장신영과의 러브스토리를 보고 굉장히 멋있는 사랑을 하는 남자라고 생각했다. 꼭 한 번 개인적으로 불러내서 식사라도 같이 하고 싶었는데, 이렇게 만나고 싶었던 후배를 만나 같이 경찰 생활하게 돼서 굉장히 의미있고 행복했다"고 밝혔다.

이청아는 강경준에 대해 "굉장히 애매한 상황. 막내는 막낸데 나이가 저보다 두 살 위다. 막내는 막낸데, 막내로 대할 수 없는 묘한 상황"이라며 "원래부터 알고 있던 사이다. 그런데 서로가 알고 있던 성격과 다른 성격이더라. 제가 처음 왔을 때 신현준 순경이 오대환 순경을 잡는 막내가 와서 너무 기뻤다라고 말했다. 그리고 이번 시즌에서는 신현준 순경을 잡는 막내 강경준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해 '시골경찰4'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한편 '시골경찰4'는 오늘(8일) 오후 8시30분 첫 방송된다.
popnews@heraldcorp.com

Comment

2F Baeksong, 43-60 Chunho-dong, Gangdong-gu, Seoul, Korea, 134-861    T 02.6925.0012   F 02.515.7783   E kstarent@naver.com
copyright (c) Kstar ENT. All Rights Reseved.